나로호 재발사 D-1 마무리 준비 돌입
나로호 재발사 D-1 마무리 준비 돌입
  • 김호중
  • 승인 2009.08.24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나라 최초 우주발사체인 나로호가 재 발사를 하루 앞둔 24일 발사 예행연습(리허설)을 실시하고 최종 마무리 준비에 들어간다.

24일 교육과학기술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에 따르면 나로호 1단은 오전 11시께부터 6시간 동안, 상단은 오전 12시30분쯤부터 4시간30분 동안 리허설을 수행하고 모든 리허설이 완료되는 오후 5시 경부터 결과 분석에 착수할 예정이다.

또 교과부는 김중현 제2차관이 주재하는 '발사상황관리위원회'의 현장상황실을 운영해 나로호 발사준비 진행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계획이다.

'발사상황관리위원회'는 발사 리허설 진행상황의 이상 유무와 발사 당일 추진제 주입 및 자동시퀀스 등의 진행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이상 현상 발생 즉시 대응방안을 마련하게 된다.

현재 나로호 발사는 25일 오후 5시쯤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이날 오전 한․러 비행시험위원회의 최종 점검 결과와 기상상황 등을 고려해 오후 1시30분쯤에 최종 발사시각을 발표할 계획이다.

앞서 나로호는 지난 19일 오후 5시 발사예정 시간을 7분56초 남긴 시점에서 자동시퀀스의 로켓엔진 밸브를 조정하는 헬륨 고압연료 탱크의 압력을 측정하는 소프트웨어의 결함으로 발사가 중지 된 바 있다. [아시아뉴스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