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푸드나눔 카페 2호점’ 태릉역에 문연다
서울시, ‘푸드나눔 카페 2호점’ 태릉역에 문연다
  • 이지영
  • 승인 2010.12.21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는 ‘푸드나눔카페 2호점’을 지하철 불광역 1호점에 이어 태릉입구역에 설치, 21일 16시 오픈행사를 갖고 운영을 시작한다.

2호점은 이용자들의 접근성 등을 고려해 저소득층이 많이 거주하고 있는 노원구의 지하철 6호선 태릉입구역 역사내에(6·7번 출구 방향), 식품 및 생필품 등의 진열 및 기부공간, 카페, 독서 및 e-book 휴게공간, 보관창고 등을 갖춘 36㎡규모로 설치·운영한다.

이날 ‘푸드나눔카페 2호점’ 오픈을 기념하기 위해 21일부터 24일까지 4일간 커피 값을 식품이나 생활용품으로 대신 결제하는 ‘맛있는 캠페인’을 펼친다.

캠페인 기간 동안 커피 값을 라면, 쌀, 참치캔 등 식품이나 생활용품 등으로 대신 내거나 현금을 직접 모금함에 넣도록 하여 나눔의 의미를 홍보할 예정이다.

기존 푸드마켓에 일반카페를 접목해 일상생활 속에서 자연스런 이용 및 기부참여로 나눔문화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푸드나눔카페는 어려운 이웃들에게는 식품 및 생필품 등을 나눠주며 일반시민들에게는 저렴한 가격으로 커피를 판매하고 기부코너를 운영, 식료품 등 기부에 참여토록 하는 나눔 공간이다.

이번 2호점 오픈은 기존 푸드마켓의 물품 서비스 외에, 문화복지 서비스를 함께 제공할 수 있는 나눔공간이 확산된데 의미가 있다.

일단, 푸드나눔카페는 저소득층만 이용하는 푸드마켓의 폐쇄적 이미지를 보완해 시민들의 자연스러운 기부와 푸드마켓 이용자들의 나눔이 한 장소에서 이뤄져 ‘범시민적 나눔 의식 확산’에 대한 홍보가 용이하다.

또한 기존 푸드마켓의 무료지원에서 오는 자존심 저하 및 사회적 낙인감을 고려해 돈을 주고 쇼핑하는 즐거움과 수납된 이용료로 식료품을 구입하여 환원함 하는 자립형 복지전달체계로, 상대적으로 문화 활동에서 소외된 이용회원들에게 연극, 스포츠, 예술 공연 등의 무료 관람 기회도 제공 등 복지 서비스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이점도 갖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