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가자 평균연령 70.4세, 최고령 가요제 ‘2010 청춘가요제’ 개최
참가자 평균연령 70.4세, 최고령 가요제 ‘2010 청춘가요제’ 개최
  • 이지영
  • 승인 2010.12.23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는 오는 24일 오후 3시부터 어르신 전용극장 ‘청춘극장’에서 55세 노인 대상 ‘2010 청춘가요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청춘극장은 서울시가 노인들의 문화향유 기회확충과 문화 활동 지원, 일자리 창출을 목적으로 제공하는 노인 전용 문화 공간으로 지난 10월 2일 노인의 날에 개관하여 운영 중이다.


개관한지 약 2개월밖에 안됐지만, 12월 현재 일 평균 관객 수가 350명에 달할 정도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이렇게 좋은 반응을 얻게 된 이유는 실버영화 상영 외에도 실버공연, 문화강좌, 치매 및 취업상담센터 운영 등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추가했다. 또한 팝콘 및 음료, 간식빵 세트 등 무료먹거리 제공, 인근 음식점 할인 등 진정한 노인 종합문화공간으로 정착하기 위해 단계를 높이고 있기 때문.

서울시는 “노인의 따뜻한 연말연시를 위해 계획한 참여형 문화이벤트 ‘2010 청춘가요제’는 서울시 전역의 노인을 대상으로 하는 최초의 가요제로 폭발적인 참여와 관심 속에 노인들에게 특별한 크리스마스 선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