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프' 송승헌-김태희, 민낯 데이트 공개
'마프' 송승헌-김태희, 민낯 데이트 공개
  • 안은지
  • 승인 2011.02.17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수목드라마 '마이 프린세스'의 송승헌과 김태희 ⓒ2011 welfarenews
▲ MBC 수목드라마 '마이 프린세스'의 송승헌과 김태희 ⓒ2011 welfarenews
'안구정화커플' 송승헌과 김태희의 민낯 데이트를 즐겼다.

16일 방송되는 MBC 수목드라마 '마이 프린세스' 13회에서 둘만의 밀월여행을 떠난 별장에서 달콤한 러브 스토리가 공개된다.

송승헌은 김태희가 세수를 마치고 나오자 품에 꼭 안은 채 수건으로 얼굴을 토닥이며 닦아주는 등 어린 아이 다루는 엄마의 모습처럼 따뜻하고 친근한 모습을 선보인다.

송승헌의 다정한 배려가 기분 좋은 이설은 로션을 발라주는 해영에게 "토닥토닥 해줘야 흡수가 잘되죠"라고 애교를 떨며 알콩달콩한 즐거움을 선사한다.

'안구정화커플'의 민낯 데이트는 송승헌의 '머리 묶기 솜씨'를 발휘하며 계속된다. 송승헌은 세수를 마친 김태희를 무릎에 앉혀놓고 머리를 빗겨준다.

한 가닥 한 가닥 정성스럽게 김태희의 머리를 묶어주는 송승헌의 진지한 표정과 마냥 즐거운 듯 해맑은 김태희의 사랑스러운 표정이 대조를 이루며 보는 이로 하여금 미소를 짓게 만든다.

특히 햇살 아래 눈부신 두 사람의 아름다운 모습이 마치 화보처럼 빛을 발해 현장의 제작진들 역시 감탄케 했다는 후문.

제작사 커튼콜 제작단은 "황실 재건을 앞두고 위기에 몰린 두 사람이 떠난 밀월여행인 만큼 그 애절함과 달달함이 최고로 표현될 예정"이라며 "찰떡 호흡을 자랑하는 송승헌, 김태희 커플의 자연스러운 연기가 아름다운 장면과 조화를 이뤄 시청자들을 두근거리게 할 최고의 로맨틱 장면이 탄생한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16일 방송될 '마이 프린세스' 13회에서는 송승헌과 함께 별장을 방문한 김태희의 어린 시절 별장에서의 기억들을 되찾게 되면서 또 다른 국면을 맞이할 것을 암시,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아시아뉴스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