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공공체육시설 장애인편의 ‘전국 1등’
대전시, 공공체육시설 장애인편의 ‘전국 1등’
  • 정두리
  • 승인 2011.03.07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가 공공체육시설에 장애인들을 위한 편익시설 설치율이 전국 최고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6일 대전시에 따르면 대전시가 설치대상 시설 3,026곳 중 2,453곳을 설치해 설치율 81.1%로 전국 1위 기록했다. 뒤를 이어 울산시는 63.6%로 2위를 인천시는 62.6%로 3위를 각각 차지했으며, 전국 평균 설치율은 54.6%로 나타났다.

이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지난해 7월부터 11월까지 인구 50만 이상 전국 지방자치단체 축구장, 수영장, 체육관 등 공공체육시설을 대상으로 장애인편의시설 설치와 운영 실태조사 결과발표에 따른 것이다.

실태조사는 한국지체장애인협회에서 실시했으며 주요 조사항목은 경사로, 승강기, 화장실, 샤워실 등 장애인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편익시설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대전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장애인들의 눈높이에 맞는 장애인편의시설 확충에 더욱더 박차를 가하겠다.”며 “편의시설에 대한 수시점검을 통해 모든 시민들이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운영과 관리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