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3회 하수처리장 음악회
제 3회 하수처리장 음악회
  • 이상희
  • 승인 2011.08.28 2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과 문화와의 만남

지난 26일 금요일 저녁 7시부터 9시까지 부산 환경공단의 주관으로 제3회 하수처리장 음악회가 시민 5,000명이 모인 가운데 열렸다.

부산 환경공단 남부사업소 환경공원 야외 무대에서 열린 이번 공연은 ‘환경과 문화의 만남’ 클래식과 ‘대중 음악회의 만남’이라는 테마로 무료로 공연이 시작됐다.

이날의 음악회는 MBC 박기홍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됐으며, 성악가 신문희의 아름다운 노래로 시작되어 현 숙, 박구윤, 써니 힐, 한영주, 현 철, 남성 앙상블, 한수영, 마이티 마우스, 한혜진, 노라조 등이 출연해 국악과 성악, 트로트와 댄스음악 등 모든 시민들이 다 같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공연을 펼쳤다.

그동안 혐오시설로 여겨지던 하수 처리장이 평소 지역 주민들의 건강을 책임지는 운동 공간으로 변화하는 등 친환경시설로 변화된 이미지를 잘 보여줬고 가족 단위로 할아버지, 할머니부터 손녀, 손자까지 즐겁게 관람할 수 있는 자리가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