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도가니> 제작사, 인화대책위에 기금 전달
영화<도가니> 제작사, 인화대책위에 기금 전달
  • 박종근 아나운서
  • 승인 2012.10.25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도가니’의 제작사인 삼거리픽쳐스가 영화 수익금 일부를 인화학교 성폭력 피해 학생들에게 전달했습니다.

삼거리픽쳐스는 지난 23일 광주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인화학교성폭력대책위원회에 기금을 전달했습니다.

해당 기금은 인화학교 성폭력 피해 학생들의 치료비와 생활지원비 등으로 사용될 예정입니다.

<영상편집 : 김선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