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사회적기업 대표 소통의 장 마련
울진군, 사회적기업 대표 소통의 장 마련
  • 이형광 복지TV 포항
  • 승인 2015.06.17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기업 사업개발비 약정체결 지속적인 성장 기반 구축

경북 울진군은 지난 16일 (예비)사회적기업 대표와의 간담회를 열어 기업운영에 따른 고충사항을 수렴하고 이들 기업이 앞으로 지속적으로 건실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기로 했다.

울진군의 올해 사회적기업 사업개발비 지원사업 약정체결을 통해 지속적인 성장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 및 쇼핑몰 구축과 시제품을 포함한 기술 개발비 등을 지원한다.

사회적기업의 활성화로 취약계층에게 안정적인 일자리와 사회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인들의 홍보 등 판로개척의 어려움에 대해 군은 적극적인 홍보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히며, 기업 스스로가 자생력을 길려 줄 것을 당부했다.

울진군관계자는 “사회적기업의 제품, 상품 등 사업개발을 촉진해 자립가능성을 제고하고 사회적기업에 대한 홍보강화로 사회적기업 생산제품 구매 분위기를 확산시키고 앞으로도 사회적기업의 고충사항에 대해 귀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사회적기업으로 인정받은 드림앤해피워크, 울진숲길, 백암온천 마을영농조합법인, 울진바다소리, 드림돌봄센터 등 5개 업체와 올해 신규로 지정받은 예비사회적기업인 말똥구리와 그 외 마을기업 3개소, 협동조합 1개소가 운영 중에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