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가족과 함께 만드는 ‘레인보우 플러스’ 여름호 발간
다문화가족과 함께 만드는 ‘레인보우 플러스’ 여름호 발간
  • 김지환 기자
  • 승인 2015.07.01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여성가족부가 다문화가족과 함께 다양한 경험과 정책·생활 정보를 제공하는 다문화 가족을 위한 정보잡지 레인보우 플러스 2015년 여름호를 1일 발간했다.
▲ 여성가족부가 다문화가족과 함께 다양한 경험과 정책·생활 정보를 제공하는 다문화 가족을 위한 정보잡지 레인보우 플러스 2015년 여름호를 1일 발간했다.
여성가족부(이하 여가부)가 다문화가족과 함께 다양한 경험과 정책·생활 정보를 제공하는 다문화 가족을 위한 정보잡지 레인보우 플러스(‘Rainbow+’) 2015년 여름호를 1일 발간했다.

이번 레인보우 플러스 여름호는 ‘행복과 희망을 더하는 이웃 다문화가족’이라는 올해의 연간 주제 아래 올해 새롭게 신설된 인식 개선을 위한 다양한 칼럼들이 수록돼 있다.

잡지 내에서는 이주민의 인권을 주제로 각 분야별 전문가와 활동가의 의견을 청취하고 통계자료 등을 소개하고, 부산 기장군의 다문화 나눔봉사단의 활동소개를 바탕으로 지역사회를 위한 여성결혼이주민들의 삶을 글로 담아냈다.

또한 레인보우 플러스에서는 결혼이주민와 다문화가족의 행복한 한국생활을 위해 취·창업 관련 내용을 소개하고 있다.

레인보우 플러스의 ‘리얼스토리 취&창업’에서는 농촌지역 내에서 선주민과 이주민이 함께 노력해 사회적기업까지 성장한 천연비누 제조 및 판매 기업 사례를 소개하고, 이와 유사한 공예, 예술 관련 교육 과정을 안내한다.

한편 레인보우 플러스 여름호는 다문화가족과 중앙부처, 주한 대사관, 해외공관, 지방자치단체, 출입국관리사무소,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보건소 및 사회복지기관, 다문화밀집지역 내 농협, 다문화 유치원 등에 6만 부 배포된다. 다문화가족 지원 포털 ‘다누리’ (www.liveinkorea.kr/rainbow)와 ‘다누리 앱’에서 구독할 수 있다.

한국건강가정진흥원 김태석 이사장은 “레인보우 플러스가 다문화 가족의 생애주기 변화에 따라 초기 이주민부터 청소년 자녀를 둔 다문화가족까지 다양한 대상을 포괄하도록 유용한 정보를 구성했다.”며 “보다 많은 다문화 가족이 레인보우 플러스를 접하고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