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맞춤형 급여 집중신청률 전국 17개 시·도 중 최고
전남, 맞춤형 급여 집중신청률 전국 17개 시·도 중 최고
  • 이솔잎 기자
  • 승인 2015.07.02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중 신청 기간 운영 결과 5,800여 가구 접수

전라남도는 국민기초생활보장 맞춤형 급여 집중 신청 기간(6월 1~25일) 운영 결과 5,800여 가구가 접수, 전국 17개 시·도 중 최고의 신청률을 거뒀다고 지난달 30일 밝혔다.

개편된 국민기초생활보장제도 맞춤형 급여제는 7월부터 시행된다. 시행에 앞서 사전 신청을 받은 결과 전국에서는 기초생활수급자 81만7,259가구 대비 7.4%인 6만425가구가 신청했다. 전남에선 기초생활수급자 4만5,784가구 대비 12.8%인 5,878가구가 신청했다.

도는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과 농번기 등으로 주민센터를 방문하거나 필요한 서류를 준비하기 어려운 상황을 감안해 신청 대상자들에게 개별 안내문 발송 및 1대1 상담, 맞춤형복지급여 TF단장 및 실무자 추진 상황 점검 연석회의, 과제 발굴 토론회 개최, 읍·면·동 인적안전망 활용 발굴 등 적극적인 홍보에 나서 이 같은 성과를 냈다.

전라남도 최우식 사회복지과장은 “집중 신청 기간을 이용해 적극적인 홍보와 상담으로 많은 대상자들이 신청했다.”며 “대상자이면서 아직 신청하지 못한 도민께서는 소득·재산 조사, 주택조사 등에 걸리는 시간을 고려해 가급적 서둘러 신청해줄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