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 대상 인플루엔자 무료 예방접종, 전국 병의원 확대 시행
노인 대상 인플루엔자 무료 예방접종, 전국 병의원 확대 시행
  • 이솔잎 기자
  • 승인 2015.09.02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이하 복지부)는 노인대상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이 올해부터는 보건소 뿐 아니라 전국 병의원(지정의료기관)에서도 무료시행된다고 밝혔다.

오는 10월 1일부터 시행되는 병의원 무료접종 대상자는 1950년 12월 31일 이전에 출생한 만 65세 이상 노인 약 650만 명이다.

지난해까지는 고령의 노인들이 날짜에 맞춰 보건소를 방문해야만 무료접종을 받을 수 있어서 서비스 개선요구가 많았다. 또 보건소 접종 일에 장시간 대기하거나, 동시에 많은 사람이 몰려 예진시간 부족 등 안전을 염려하는 목소리도 높았다.

이에 보건당국은 매년 반복되는 노인들의 예방접종 불편을 해소하고자, 올해부터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민간의료기관에 위탁해 주소지에 관계없이 가까운 지정의료기관 어디서나 무료접종 받을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9월 1일 기준, 노인 인플루엔자 무료예방접종 사업 지정의료기관은 전국 15,294곳으로, 만65세 이상 노인은 오는 10월 1일부터 11월 15일 사이 가까운 지정의료기관 어느 곳에서나 무료접종이 가능하다.

가까운 지정의료기관 확인은 보건소로 문의하거나 예방접종도우미(nip.cdc.go.kr)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복지부 관계자는 “65세 이상 노인들은 본격적인 인플루엔자 유행 이전, 10~11월 사이 본인의 건강상태를 가장 잘 알고 있는 단골의료기관을 방문해 편한 시간에 예방접종 받을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