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보조기구 아이디어 공개오디션’ 22일 열린다
‘제8회 보조기구 아이디어 공개오디션’ 22일 열린다
  • 김지환 기자
  • 승인 2015.12.18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과 23일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서 개최

경기도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이하 센터)가 주최하고 현대자동차그룹이 후원하는 ‘제8회 보조기구 아이디어 공개오디션’이 오는 22일과 23일 양일간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열린다.

센터는 보조기구 아이디어 공모전 출품작 총 209점 중 3D프린터를 활용해 제작한 보조기구 7점, 장애인이 활용 가능한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디자인 등 6점을 최종 오디션 진출작으로 선정했다.

센터에 따르면 이번 공모전은 사람들의 보조기구에 대한 관심도와 참여도를 높이기 위해 국내 최초 오디션 방식으로 심사를 진행됐다. 오디션에 진출한 13개 팀은 팀별 공개 프레젠테이션을 실시하고, 외부 위촉 심사위원들의 질의응답을 통해 순위가 선정된다.

진출작에 대한 오디션은 오는 22일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1층 오디션장에서 진행되며, 수상작에 대한 시상과 전시는 오는 23일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지하2층 국제회의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보조기구 아이디어 공개오디션 담당자인 센터 황민영 과장은 “보조기구 아이디어 공모전이 회를 거듭할수록 다양한 연령대가 참가해 참신한 아이디어의 보조기구를 출품해 성황을 이뤘다.”며 “추후 수상작에 한해 사업성, 양산 가능성 등을 여러모로 검토해 사업화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보조기구 아이디어 공개오디션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www.atidea.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