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준열 팬클럽 ‘All for RYU’, 쌀 화환 2.5톤 기부
류준열 팬클럽 ‘All for RYU’, 쌀 화환 2.5톤 기부
  • 이솔잎 기자
  • 승인 2016.04.05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준열 팬카페 ‘All for RYU’가 배우 류준열의 생애 첫 팬미팅을 맞이해 밀알복지재단에 쌀 화환 2.5톤을 기부했다.

류준열 팬카페 ‘All for RYU’는 그동안 방송 제작발표회, 드라마콘서트 등의 응원화환을 통해 모은 쌀 1.3톤과 이번 팬미팅을 기념해 모아진 쌀 1.2톤을 더해 총 2.5톤의 쌀을 밀알복지재단에 전달했다.

기부된 쌀은 저소득가정을 비롯한 어려운 이웃들에 돌아갈 수 있도록 밀알복지재단에서 운영하는 시설에 전달될 예정이다.

류준열 팬카페 운영자는 “류준열의 생애 첫 팬미팅을 기념하기 위해 의미 있는 일을 찾던 중, 평소 어려운 이웃들에게 나눔을 실천하고 싶다는 류준열의 뜻에 따라 쌀 화환을 밀알복지재단에 기부하게 됐다.”며 “기부된 쌀이 힘든 상황에 놓인 저소득가정과 소외이웃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류준열은 평소 인터뷰 등을 통해 나눔에 대한 관심을 보인 바 있다. 이에 류준열의 팬들은 그간 쌀 기부 외에도 다양한 기부활동을 펼치며 류준열과 뜻을 같이 해왔다.

밀알복지재단 홍보팀 박동일 팀장은 "스타의 이름으로 나눔에 앞장서는 팬들의 활동은 새로운 기부문화이자 아름다운 팬 문화로 주목받고 있다.”며, “류준열 팬카페의 쌀 화환 기부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