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은평구에 어린이복합문화시설 조성
서울시, 은평구에 어린이복합문화시설 조성
  • 이솔잎 기자
  • 승인 2016.06.28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10일, 아이디어 제공하는 ‘와글와글 솔.까.말(솔직하게, 까칠하게 말해봐) 탐사대 공간워크숍’ 열어

서울시가 은평구에 건립 추진 중인 서울혁신파크에 어린이들이 창의력과 상상력을 기를 수 있는 체험 중심의 어린이복합문화시설을 조성한다.

광진구 ‘서울상상나라’에 이어 시가 운영하는 두 번째 어린이복합문화시설이다.

규모는 대지면적 4,195㎡로 오는 2018년 착공해 2019년 완공할 예정이다.

특히 시는 기획 단계부터 디자인까지 실제 어린이복합문화시설을 사용할 어린이들의 참여로 공간을 조성한다.

기존의 건립사업 방식에서 탈피해 계획단계부터 시민주도의 계획이 이뤄지도록하며, 프로그램 운영자가 시설의 구조와 내용을 결정할 수 있도록 기본전략을 수립했다.

또한 시민주도의 계획을 위해 시설을 사용하게 될 유아·어린이의 디자인워트샵 등 다양한 주체의 참여와 운영의 혁신을 위해 운영자를 먼저 선정한 뒤 시설의 설계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서울시는 시민주도로 이뤄지는 조성 첫 단계로 어린이들이 문화시설에 관한 아이디어를 제공하는 ‘와글와글 솔.까.말(솔직하게, 까칠하게 말해봐) 탐사대 공간워크숍’을 다음달 10일 연다.

이날 미취학 아동그룹(유아 5~7세 20인·보호자)과 초등생 그룹(1~4학년 80인) 총 100인의 어린이들이 직접 서울혁신파크의 다양한 공간을 탐사하고, 어린이의 시선에서 스스로에게 필요한 문화시설을 점토작품(미취학아동), 혁신파크 탐사지도(초등생)로 만들어 아이디어를 구체화하는 디자인 워크샵을 진행 할 예정이다.

어린이들의 의견은 이후 실제 어린이 복합문화시설의 구축을 위한 기초 아이디어로 활용될 예정이며, 이날 제작되는 결과물은 오는 9월에 있을 시민창의대회에 전시된다.

또, 이번 행사가 종료된 이후엔 ‘솔.까.말 유아 공간 기획단’ 과 ‘솔.까.말 어린이 공간 기획단’을 각각 모집해 어린이들의 아이디어가 실제 공간으로 구현될 수 있는 활동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이날 워크숍에 참여한 어린이들을 ‘솔.까.말 유아기획단’과 ‘솔.까.말 어린이 기획단’에 우선 지원할 수 있으며, 당일에 ‘솔.까.말 유아기획단’과 ‘솔.까.말 어린이 기획단’ 모집 학부모 설명회도 함께 열릴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운영사무국(070-5088-1833)으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