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음 창작 뮤지컬 육성사업’ 공모 첫 시동
‘이음 창작 뮤지컬 육성사업’ 공모 첫 시동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6.12.05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협업을 통한 가능성 있는 콘텐츠 발굴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은  오는 23일까지 ‘2017 이음 창작 뮤지컬 육성사업’ 운영 단체 선정을 위한 공모 접수를 받는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협업 활동으로 감동과 열정 이야기를 만들어가는 단체를 찾기 위해 추진하는 이번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고,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이 주관한다.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은 “이번 사업은 성장 잠재력이 있는 취약 분야(뮤지컬, 연극분야)의 활동 과정 지원을 통해 경쟁력 있는 장애 대중예술인 육성 및 장애인과 비장애인 간 협업 활동의 우수 모델 발굴할 것.”이라며 “장애인 문화예술 분야의 예술·대중성에 대한 편견을 극복해 향후 장애인 문화예술의 발전적 토대를 마련하고자 한다.”고 기획 의도를 설명했다.

공모를 통해 선정된 단체에게는 협업 및 역량강화에 필요한 운영비용 및 쇼케이스 제작을 지원하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협업 활동의 발전적 사례를 만들기 위한 전문가 상담 기회를 제공한다.

특히 쇼케이스(2017년 11월 예정)를 통해 장애인 문화예술에 관심이 있는 계층의 시민들과 투자·제작사를 초청해 문화예술 콘텐츠로써의 실연 및 성장 가능성을 지켜볼 예정이다.

이음 창작 뮤지컬육성사업은 뮤지컬 및 연극분야 중 선택이 가능하며, 장애인 및 비장애인의 협업 운영이 가능한 문화예술단체 중 문화예술 활동 실적 2년 이상, 장애인이 30% 이상 참여할 수 있는 단체를 대상으로 모집한다.

지원신청서는 전자우편 또는 우편으로 오는 23일까지 접수 받으며, 지원신청서 양식과 사업의 자세한 문의는 전화(02-760-9717) 또는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홈페이지(www.i-eum.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