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겨울방학 청소년 자원봉사학교 운영
강서구, 겨울방학 청소년 자원봉사학교 운영
  • 이명하 기자
  • 승인 2017.01.04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강서구는 겨울방학을 맞아 청소년들이 나눔과 협동의 가치를 체험하고 실천할 수 있는 자원봉사 프로그램인 ‘Welcome to! 꿈나무 청소년 자원봉사학교(이하 봉사학교)’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봉사학교는 강서구자원봉사센터와 강서평생학습관에서 4~24일까지 운영되며 이론과 실전을 겸한 체험형 교육을 통해 청소년들이 자원봉사의 참뜻을 이해하고, 더불어 살아가는 따뜻한 공동체를 만들어가는 어엿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하도록 돕기 위해 마련됐다.

교육대상은 강서구자원봉사센터 소속 초·중·고등학생 1,130인으로 초등학생은 9강좌, 중․고등학생은 15개 강좌를 수강하게 된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자원봉사 기본교육을 비롯해 ▲풍선아트로 함께하는 지역사회 어울림 ▲청각장애 이웃과 소통하는 수화배우기 ▲자원봉사로 꿈꾸는 환경마을 만들기 ▲심폐소생술을 통한 지역안전지킴이 등 자원봉사를 입체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테마 강좌가 준비돼 있다.

풍선드림봉사단, 수화사랑친구들, 안전교육봉사단 등 일선 현장에서 활약 중인 자원봉사단체 소속 전문 강사들이 생활 속에서 실천할 수 있는 작은 나눔의 방법들을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춰 안내할 예정이다.

교육수료 끝나고 나면 희망자를 대상으로 관내 복지관과 각 기관에서 마련한 청소년 자원봉사 프로그램을 연결해 남은 방학을 자원봉사활동으로 뜻 깊고 보람차게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한다.

구 관계자는 “청소년기에 자원봉사를 올바르게 배울 수 있다면 성인이 돼서도 국가와 사회에 도움이 되는 건강한 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다.”며 “나눔과 봉사에 대한 시야를 넓히고 실천할 수 있는 좋은 기회에 관심 있는 학생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자원봉사센터(02-2600-5328)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