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어린이가 직접 모은 ‘사랑의 동전’ 전달
중랑구, 어린이가 직접 모은 ‘사랑의 동전’ 전달
  • 이명하 기자
  • 승인 2017.01.09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중랑구는 오는 10일 중랑구청 지하대강당에서, 가정어린이집 어린이들이 지난 1년 동안 모은‘사랑의 돼지 저금통 및 쌀’전달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행사에서는 지역 내 가정어린이집 중 106개소의 어린이들이 직접 착한 일하고 받은 용돈을 아껴서 한 푼 두 푼 모은 1,000여만원과 각 어린이집에서 기부한 쌀 2,000kg을 전달한다. 

기탁금과 쌀은 지역 내 필요한 이웃에게 전달하고 우수한 인재를 발굴·육성하는 중랑장학기금에 기탁 예정으로, 구는 참여 어린이들이 자연스럽게 나눔을 배울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오는 11일에는 중랑구 민간어린이집연합회(86개소)에서 기탁금 1,000여만원과 쌀 1,600kg을 기부하고, 12일에는 중랑구 국공립어린이집 연합회에서 기탁금 1,000여만원을 전달하는 등 이웃에게 사랑을 전하는 나눔 행사가 연이어 이어진다.

이성수 여성가족과장은 “이번 전달식은 작은 마음이 모여 사랑을 전하는 것을 몸소 보여주는 의미 있는 행사다.”며 “사랑의 동전 전달식을 통해 우리 아이들에게 건강하고 아름다운 기부문화를 알려주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