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 “버스정류장 101개소 점자블록 정비 완료”
영등포구, “버스정류장 101개소 점자블록 정비 완료”
  • 이명하 기자
  • 승인 2017.01.09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영등포구가 지난해 말 버스정류장 시각장애인용 점자블록 정비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구는 시각장애인의 이동편의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관내 점자블록 미설치된 버스정류장 174곳 중 가로등․가로수 등 지장물이 있는 지역을 제외한 점자블록 설치가 가능한 101개소(신길로 225 등)를 정비했다고 밝혔다.

구에 따르면 점자블록 설치 시 서울시에서 마련한 시각장애인용 점자블록 표준안(4종)을 버스정류장별 여건에 맞게 적용했다.
 
구는 이번 정비사업을 통해 시각장애인들의 보행 편의 제공과 안전사고예방에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비가 올때 버스정류장내 미끄럼에 의한 낙상사고 방지를 위해 기존 보차도경계석 표면을 거칠게 가공하는 작업을 함께 실시해 시각장애인뿐만 아니라 일반 버스이용객의 안전사고 예방과 이동편의도 보장하게 됐다. 

구 관계자는 “앞으로 노후보도 전수조사 실시를 통해 관내보도를 더욱 더 체계적이고 효율적으로 관리할 것.”이라며 “점자블록이 제 기능을 다 할 수 있도록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