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2017 장애인 꿈과 희망job기’ 프로그램 운영
강서구, ‘2017 장애인 꿈과 희망job기’ 프로그램 운영
  • 이명하 기자
  • 승인 2017.02.06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강서구가 장애인의 성공된 자립을 위해 이달부터 ‘2017 장애인 꿈과 희망job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희망job기 프로그램은 직업재활훈련을 통해 장애인의 사회적응을 돕고 직업선택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구는 지난달 강서구직업재활센터와 프로그램 위탁계약을 체결하고, 만 18~40세의 구직 장애인 20인을 모집했다.

20인의 참여자들은 직업적응훈련과 사회적응교육 과정을 거칠 예정이다.

직업적응훈련은 바리스타, 디퓨저, 향초 제작 과정 중 개인별 선호도와 능력에 맞춰 이론교육과 실습을 병행한다.

또 직장 내 예절 익히기, 자기관리와 대인관계 훈련 등을 통해 원활한 직장생활이 가능하도록 돕는다.

사회적응교육은 장애유형에 맞는 단체 체육활동과 동아리활동 등으로 사회성을 키우고, 보호자와 함께 지역 내 여가시설 등을 이용하며 사회적응력을 높일 예정이다.

구는 연말까지 희망job기 프로그램을 이수한 참여자가 취업과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희망job기 프로그램을 통해 일자리를 원하는 장애인들이 당당한 지역공동체의 일원으로 일어 설 수 있도록 돕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장애인복지과(02-2600-6633)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