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부, 일자리정책평가과·고용서비스기반과 신설
고용부, 일자리정책평가과·고용서비스기반과 신설
  • 황현희 기자
  • 승인 2017.02.27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노동부(이하 고용부)는 청년일자리 문제 등 현재 노동시장의 위기상황을 극복하고 당면한 최우선 과제인 일자리 중심의 국정운영을 뒷받침할 수 있도록 정책·지원 역량 강화를 위해 ‘일자리정책평가과’와 ‘고용서비스기반과’를 신설한다고 밝혔다. 

오는 28일 시행되는 직제 시행규칙 등에 따르면 일자리정책에 대한 체계화 된 관리‧평가를 위해 이를 전담해 전문으로 수행하는 일자리정책평가과(총 8명, 신규 3명)를 신설해 고용영향평가, 고용영향 자체평가, 재정지원 일자리사업 평가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또한 모바일·온라인 등 높아지는 e-고용서비스 수요에 대응하고자 고용서비스기반과(총 6명, 정원 재배치)를 신설해 일자리정보를 통합 제공하는 ‘일자리포털’ 구축 등 고용정보 기분 구축을 지원하게 된다.

이를 통해 개인별로는 적합한 일자리·훈련정보 제공 등 맞춤형 고용서비스를 제공하게 되며 정부는 통합된 고용정보를 기반으로 한 정확한 노동시장 분석을 통해 현장 적합형 일자리 정책을 추진할 수 있게 된다.

고용부 이기권 장관은 “고용노동부가 일자리 중심 국정운영을 뒷받침하는 선도부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일자리 사업과 정책대상 수요자를 촘촘히 연계하고 언제, 어디에서든 이용할 수 있는 고용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