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장애인연대·장애인부모연대, 문재인 후보와 정책 협약식 진행
대선장애인연대·장애인부모연대, 문재인 후보와 정책 협약식 진행
  • 박준성 기자
  • 승인 2017.04.27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7대선장애인연대가 27일 문재인 후보와 정책 협약식을 진행했다.
▲ 2017대선장애인연대가 27일 문재인 후보와 정책 협약식을 진행했다.

2017대선장애인연대가 27일 오후 2시 30분 더불어민주당사에서 문재인 후보와 정책 협약식을 진행했다.

대선장애인연대는 장애인 당사자 중심의 참정권 보장과 정책 공약화 반영을 목표로 결성했으며 ▲안전한 삶 보장 ▲사회참여 확대 ▲인권향상·권익 증진 ▲통합적 전달체계 구축 등을 요구하는 15가지 장애계 공약을 공식적으로 선포하고, 각 정당 대선후보들에게 공약을 요구하고 있다.

이들은 정책 협약을 통해 △장애인권리보장법을 제정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하도록 노력하며 △제5차 장애인종합계획 등 장애인 정책에 장애인 당사자의 참여 보장을 약속했다.

한편, 이날 전국장애인부모연대는 문재인 후보와 장애아동·가족과 발달장애인 복지정책·장애인 교육정책 분야의 정책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들은 정책 협약을 통해 ▲장애 영·유아에 대한 무상의무교육 지원 확대 ▲특수교육 학생의 교육권 보장 ▲발달장애인 주간활동서비스 제도화와 활동지원서비스 시간 확대 ▲장애인 부모 동료상담과 장애인가족지원센터 운영 지원 등 복지 향상을 위한 구체적인 정책들을 약속했다.

장애인부모연대 윤종술 회장은 “장애인부모연대는 전국 수백만 명의 장애인가족을 대표해 이번 정책 협약을 크게 환영한다.”며 “문재인 후보와 더불어민주당이 약속한 장애인 정책을 책임지고 실현할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 전국장애인부모연대가 27일 문재인 후보와 정책 협약식을 진행했다.
▲ 전국장애인부모연대가 27일 문재인 후보와 정책 협약식을 진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