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세광학교 학생들이 스승의 날 노래를 직접 연주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광주세광학교

특수학교인 광주세광학교 학생들이 스승의 날을 맞아 선생님들을 위한 특별한 선물을 준비했다.

지난 15일 아침 세광학교 교정에 들어선 교사들은 ‘선생님 사랑해요’라는 손팻말을 든 학생들을 만났다.

학생들은 각자의 악기로 스승의 날 노래를 직접 연주하며, 카네이션과 따듯한 차를 전달하며 선생님을 향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또한, 세광학교 학생회는 학교 강당에서 ‘생방송 톡톡 라디오 데이트’ 행사를 준비해 졸업한 선배들의 목소리를 담은 감사 편지 전달과 학생회가 직접 촬영한 광고 상영으로 감동과 웃음을 전달했다.

이어 선생님과 함께하는 찰떡궁합 게임, 행복한 이야기 나눔 등 ‘함께하는 스승의 날’ 이벤트를 통해 사제 간 행복도 충전했다.

세광학교 김은희 교장은 “교사들이 앞으로도 제자 사랑을 실천하는 존경받는 스승이 되도록 노력했으면 좋겠다.”며 “그 어떤 것보다 사랑스러운 선물은 우리 학생들이다. 애들아, 사랑해.”라고 학생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