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SSCL, ‘꿈의 엔진을 달다’ 공동 업무협약 체결
서울시-SSCL, ‘꿈의 엔진을 달다’ 공동 업무협약 체결
  • 이명하 기자
  • 승인 2017.05.22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가 SSCL, 서울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와 장애인의 신체기능 향상을 위해 ‘꿈의 엔진을 달다’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소근육 운동이 많이 필요한 사람에게 조립식 블록과 점토, 퍼즐 등 다양한 제품을 제공해 신체기능과 사회성 향상에 도움을 주는 프로그램이다.  

서울시와 SSCL은 재활전문가·연구진과 함께 소근육 운동이 신체기능 향상에 미치는 영향까지 연구 조사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서울시는 22일 서울특별시청 소회의실2에서 공동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식에는 장경환 서울시 복지본부장과 그레엠 헌터(Graeme Hunter) SSCL 사장, 김원제 서울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장 등이 참석할 예정이며, SSCL은 장애인 신체기능 향상 프로젝트 추진을 위해 1억2,000만 원을 후원하기로 약속했다.

사업을 진행하는 방식은 참가자에게 조립식 블록 등 소근육 발달 제품과 교육이 지원될 예정이며, 선정된 주제에 따라 만들어진 동영상과 완성사진을 모아 연말에 사례를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할 계획이다.

시는 “이 사업을 통해 새로운 재활프로그램을 구축하는 계기가 마련되고 블록을 이용한 재활활동 지원이 장애인의 신체기능과 사회성 향상에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