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따릉이, 이용 절차 간소화 된다
서울시 따릉이, 이용 절차 간소화 된다
  • 황현희 기자
  • 승인 2017.07.06 0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교통수단으로의 자전거 이용활성화를 위해 서울시가 확대 운영 중인 공공자전거 ‘따릉이’ 이용이 더욱 간편해진다.

서울시는 오는 7일 오후부터 비회원, 외국인관광객은 본인인증, 회원가입 등 복잡한 절차 없이도 온라인 결제(휴대폰소액결제, 카드결제)만 마치면 바로 따릉이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고 밝혔다.

비회원과 외국관광객은 앞으로 인증절차나 회원가입, 보증금 없이 PC, 모바일 웹에서 따릉이 홈페이지(www.seoul.go.kr)에 접속해 이용권을 구매한 뒤 제공받은 대여번호를 단말기에 입력하기만 하면 대여 가능하다.

비회원과 외국인관광객은 1일권(1시간제, 2시간제)만 이용할 수 있으며 결제수단은 이용권구매자를 확인할 수 있는 휴대폰 소액결제와 신용카드에 대해서만 서비스를 제공한다.

서울시는 이번 서비스 개선으로 이용절차가 간소화돼 보다 많은 시민들이 따릉이를 이용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올해 하반기에는 가입부터 대여·반납까지 보다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이용자 홈페이지와 앱의 디자인과 기능 등도 개선할 계획이다.

한편 시는 비회원과 외국관광객의 이용절차를 6단계에서 3단계로 대폭 간소화하기 위해서는 이용자 프로그램 변경이 필요하기 때문에 오는 7일 12시까지 2일간 불가피하게 따릉이 운영을 임시 중단한다고 밝혔다.

시는 운영중단에 따른 이용자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따릉이 홈페이지 공지와 전체 대여소 안내문 부착, 정기권 이용자에 대한 문자안내(2회)를 실시한다. 정기권 이용기간은 2일 자동 연장된다.

운영중단 기간에는 따릉이 홈페이지, 앱 접속도 불가능하므로 문의사항은 따릉이 콜센터(1599-0120)로 연락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