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태양광랜턴을 만들고 있는 참가자들.ⓒ밀알복지재단  
▲ 참가자들이 태양광랜턴을 만들고있다.ⓒ밀알복지재단

밀알복지재단이 여름방학을 맞아 태양광랜턴 체험교실을 서울 상상나라, 서울대공원 기린나라, 고양어린이박물관에서 진행한다.

체험교실은 태양광랜턴 조립을 통해 전기 없이 살아가는 오지마을 주민들을 위해 에너지 나눔을 실천하는 행사다.

방문한 시민 누구나 태양광랜턴을 만들어 볼 수 있으며, 후원을 통해 직접 만든 태양광랜턴을 아프리카로 보낼 수 있다.

행사 기간은 서울상상나라는 오는 15일, 서울대공원 기린나라 16일, 고양어린이박물관은 18일까지며, 주말과 월요일을 제외한 화요일~금요일에 진행되고 체험비는 무료다.

밀알복지재단 황대벽 전략사업부장은 “여름방학을 맞이해 열린 이번 태양광랜턴 체험교실은 어린이들에게 에너지의 소중함을 되새기고, 에너지 나눔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교육의 장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밀알복지재단은 지난 2012년부터 아시아·아프리카 오지마을에 태양광랜턴을 보급하는 ‘라이프 칠드런’ 선전전의 일환으로 태양광랜턴 체험교실을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