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서울시여성일자리 박람회’ 열린다
‘2017서울시여성일자리 박람회’ 열린다
  • 이명하 기자
  • 승인 2017.08.17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시
▲ ⓒ서울시장애여성인력개발센터

서울시장애여성인력개발센터가 ‘2017서울시여성일자리 박람회’를 개최한다. 박람회는 서울시장애여성인력개발센터에서 오는 9월 5일 14시~17시까지 진행된다.

주요행사로 컨설팅관, 채용관, 이벤트체험관을 운영된다. 컨설팅관에서는 1:1맞춤형취업컨설팅과 취업역량강화 교육을 진행한다. 또한 채용관에서는 장애인고용촉진 사회적기업 등 약10여개의 업체가 참석해 구직자들과의 현장면접을 통해 직접 채용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메이크업, 네일아트, 취업타로, 바리스타시연 등 이벤트체험을 할 수 있다.

더불어 서울시장애여성인력개발센터는 서울시의 지원으로 2017년 하반기 4개의 장애·비장애인 통합직업훈련과정을 개설해 접수를 받는다고 밝혔다.

서울시장애여성인력개발센터는 장애여성을 대상으로 바리스타양성과정을 진행한다. 해당 과정은 전액 무료로 오는 9월 4일부터 약 3개월 간 주3회 국제자격증 취득을 목표로 진행한다. 

자격 취득 과정 밖에도 엑스트라 음료제조 등 다양한 메뉴를 연습하고 반복 실습을 통해 수료 후 취업이나 창업이 가능하도록 교육이 진행된다. 

창업을 원할 경우, 창업전문가의 상담을 지원해 성공적인 창업이 될 수 있도록 사후 관리를 할 예정이다.

멀티사무원양성과정 역시, 장애여성을 대상으로 오는 29일부터 약 4개월간 주4회 전액 무료로 진행된다. 이 과정은 장애여성들의 컴퓨터활용 능력 등 기초 업무 능력을 향상해 전문인력을 양성하는데 목표를 두고 있다.

이 밖에도, 만져보는 궁궐문화체험강사 양성과정, 장애인 인권 및 인성교육지도사 양성과정 등이 진행된다.

서울시장애여성인력개발센터 이용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kangnam.seoulwomen.or.kr)에서 확인이 가능하며, 수강신청은 홈페이지, 전화(02-6929-0002), 방문접수로 할 수 있다.

한편, 서울시장애여성인력개발센터는 장애·비장애여성 통합지원센터로 모든 장애여성과 경력단절여성이 가능성을 개발하고 사회로 진출할 수 있도록 무료직업훈련교육과 취업정보를 제공해 여성들의 경제자립 과 사회활동을 지원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