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용인시기흥장애인복지관  
▲ 용인시, 용인시기흥장애인복지관, 이마트의 관계자들이 나눔행사 진행 후 기념 촬영을 하고있다. ⓒ용인시기흥장애인복지관

용인시기흥장애인복지관은 한가위를 맞이해 지난달 27~28일 ‘이마트와 함께하는 추석맞이 情나눔행사’를 진행했다.

나눔행사는 용인지역 이마트 7개 점포 연랍과 용인시무한돌봄센터가 주관, 이마트의 후원으로 이뤄졌다.

행사를 통해 명절음식과 선물을 지원하고, 지원받은 물품은 용인시무한돌봄센터, 기흥구 지역 동주민센터, 용인시기흥장애인복지관을 통해 용인지역 내 저소득 장애인과 노인, 복지사각계층의 각 가정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이마트 동백점 정연무 지점장은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과 따뜻한 정을 나눌 수 있도록 정성이 담긴 음식과 선물을 전달하는 기회가 마련돼 매우 기쁘다.”며 “사업의 확대를 통해 지역사회 더 많은 소외계층을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용인시기흥장애인복지관 김선구 관장은 “민‧관과 지역의 기업체가 협력해 지역 내 소외계층에 대한 관심과 지원이 확대된 것에 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이런 협력 사업이 지속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情나눔행사는 이마트 희망나눔 프로젝트 중 이마트 용인권역의 지역맞춤형사업으로 수행된 첫 행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