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의료원, 소속 장애인 선수단 현장 위로방문
부산의료원, 소속 장애인 선수단 현장 위로방문
  • 한창기 기자 복지TV 부산
  • 승인 2018.02.09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7회 전국장애인 체육대회 3관왕... 종합은메달 획득
▲ 8일 부산의료원 임직원들과 설날을 앞두고, 부산시 장애인 역도 훈련장과 기장 탁구 실내 체육관에서 훈련 중인 본원 소속 장애인 선수들은 격려하기 위해 방문기념 촬영 사진모습. @부산의료원
▲ 8일 부산의료원 임직원들과 설날을 앞두고, 부산시 장애인 역도 훈련장과 기장 탁구 실내 체육관에서 훈련 중인 본원 소속 장애인 선수들을 격려했다. @부산의료원

부산의료원 임직원들은 8일 설날을 앞두고, 부산시 장애인 역도 훈련장과 기장 탁구 실내 체육관에서 훈련 중인 본원 소속 장애인 선수들을 격려하기 위해 방문했다.

임직원들은 훈련중인 장애인 선수들과 담소를 나누고, 역도 권태현, 오홍비, 탁구 김인철에게 격려하고 설 선물을 전달했다.

이날 탁구 김인철 선수는 “부산의료원 소속 선수가 된 것이 기쁘다”며 “어려운 환경 속에서 운동을 포기하는 장애인 체육선수들이 많아 다른 선수들에게도 기회가 생겼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원호 총무과장은 “추후 장애인 체육선수를 꾸준히 영입할 예정이며 보다 나은 환경에서 훈련에 매진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부산의료원 소속선수들은 지난해 8월에 입사해 제37회 전국 장애인 체육대회에서 역도 –66kg 데드리프트, 스쿼트, 파워리프트 3관왕을 석권하며, -78kg 종합은메달을 획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