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민성년후견지원센터는 오는 19일부터 ‘제8기 후견인후보자 양성교육’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3년 7월부터 시행 중인 성년후견제도는 의사결정지원이 필요한 성인 지적ㆍ자폐성장애인을 비롯해 정신장애인, 치매 어르신 등이 지역사회 안에서 자신의 권리를 보장받으며 살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로써 기존 금치산ㆍ한정치산 제도를 대체한 제도다.

이번 제8기 후견인후보자 양성교육은 충현복지관 부모회, 다니엘학교 부모회, 반포종합사회복지관 이용자 부모 등 강남권 기관들과 연계해 19일~3월 9일까지 충현교회 제2교육관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성민성년후견지원센터 윤선희 센터장은 “이번 교육은 강남권 장애당사자의 부모가 중심이 돼 진행하는 교육으로써 추후 자조모임을 통해 후견사무수행 동기를 강화하고 전문적 역할을 수행할 수 있는 활동까지 이어나갈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후견인후보자 양성과정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성민성년후견지원센터(02-3391-4241, 팩스 02-3391-4243, 전자우편 sungmin4241@naver.com)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