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장애인권익옹호기관 개관...본격 활동 개시
제주도장애인권익옹호기관 개관...본격 활동 개시
  • 전진호 기자
  • 승인 2018.03.14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장애인권익옹호기관(관장 권오상)이 개관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14일 제주시 일도2동 제주도장애인권익옹호기관 교육실에서 열린 개관식에서 권오상 관장은 “장애인권익옹호기관에 지극한 관심과 두려움 없는 지원을 기대하고 부탁드리며, 장애에 대한 인식의 틀을 깸으로써 장애가 사회적 약자로 존재하지 않게 되는 세상을 만들어 나가는 데 함께 해주기를 바란다.”며 “더 이상 학대라는 언어를 사용할 필요가 없는 고어가 돼버리는 세상에서, 장애인권익옹호라는 기관이 유물이 될 수 있는 세상을 만드는 데까지 함께 연대해달라.”고 말했다.

제주도장애인권익옹호기관은 제주도 내에서 장애인이 학대받지 않고 평등하고 자유로운 삶을 영위하는데 이바지하고자 장애인복지법에 근거해 장애인학대 신고접수, 현장조사, 사후관리, 예방교육 및 홍보를 목적으로 신설된 기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