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 왼쪽) 최우수상 보건복지부 장관상으로 선정된 '가족품안愛' 이경미씨. ⓒ중앙가정위탁지원센터  
▲ (사진 왼쪽) 최우수상 보건복지부 장관상으로 선정된 '가정품안愛' 이경미씨. ⓒ중앙가정위탁지원센터

가정위탁 브랜드 공모전에서 ‘가정품안愛’가 최우수상을 차지했다.

중앙가정위탁지원센터는 지난 3일 ‘가정위탁 브랜드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하고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아동복지제도의 하나인 ‘가정위탁보호제도’에 대해 국민들이 이해하기 쉽고, 친근하게 느낄 수 있도록 ‘가정위탁’의 브랜드를 만들어 인식을 확산하고자 기획됐다.

지난 2월 한 달 간 진행한 공모전을 통해 총 1,515건의 브랜드가 접수됐으며, 브랜드 전문가와 가정위탁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5명의 심사위원 평가를 통해 총 최우수상 및 우수상, 가작 등 4명을 최종 수상자로 선정했다.

최우수상(보건복지부 장관상)에는 이경미씨가 출품한 ‘가정품안愛’가 선정됐으며, 우수상은 ‘품어서 품으로’를 작명한 이인희씨가, 가작에는 ‘새가정이음’과 ‘내품愛 보듬아동’을 내놓은 변정현, 서여름씨가 각각 차지했다.

중앙가정위탁지원센터 정필현 관장은 “이번 공모전에 1,500여 명이 관심을 갖고 응모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앞으로 많은 분들이 가정위탁의 발전에 응원을 보낼 것이라 기대한다.” 는 소회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