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장총, 새내기 장애 대학생 대상 디지털 학습보조기구 전달식 개최
한국장총, 새내기 장애 대학생 대상 디지털 학습보조기구 전달식 개최
  • 전진호 기자
  • 승인 2018.04.16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과 KB국민은행은 지난 13일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2018 새내기 장애대학생을 대상으로 디지털 학습보조기구 전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새내기 장애대학생 디지털 학습보조기구 지원사업은 장애학생들의 역량증진과 사회 교류·소속감 증대에 기여하기 위해 지난 2009년부터 진행해온 사업으로, 올해는 사업 진행 10주년을 맞아 152명으로 확대 선정해 지원했다.

대학생활의 필수품인 노트북, 태블릿 PC 등 디지털 학습보조기구를 지원한 이번 전달식은 KB국민은행,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관계자를 비롯해 대학 내 장애학생지원 담당자, 선발 학생 및 학부모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주창세 학생은 “노트북을 지원받게 되면 노트북 화면을 통해 학습 자료를 함께 살피며 수업을 들을 수 있어 학업을 게을리 하지만 않는다면 비장애인 친구들에 뒤지지 않게 학업을 이어갈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혼자만의 노력만으로는 극복할 수 없는 환경으로 인해 좌절하지 않고, 학업을 이어갈 수 있도록 노트북을 지원해주셔서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이대섭 공동대표는 “현재까지 지원받은 1,031명의 장애 대학생들이 환경으로 인해 중도에 꿈을 포기하는 일 없이 대한민국의 당당한 사회 구성원으로서 제 역할을 감당해내고 있는 만큼 올해 선정된 152명의 학생들도 선배들의 뒤를 이어 자신이 가진 역량을 마음껏 펼칠 수 있길 소망한다.”며 학생들을 격려했으며 KB국민은행 성채현 대표는 “KB국민은행의 대표 사회 공헌활동으로 자리잡은 새내기 장애대학생 디지털 학습 보조기구 지원사업을 통해 학생들이 배움에 대한 열정을 펼쳐나가길 바란다. 무한한 잠재력과 열정으로 가득 찬 학생들의 꿈을 앞으로도 계속 응원하겠다.”고 격려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