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우산어린이재단, 에릭남과 함께 어린이날 맞아 '어린이체' 무료 배포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에릭남과 함께 어린이날 맞아 '어린이체' 무료 배포
  • 손자희 기자
  • 승인 2018.05.03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5월 2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어린이체 오픈식에서 가수 에릭남이 영문으로 세계 어린이들을 위해 작성한 응원메시지를 들어보이고 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 5월 2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어린이체 오픈식에서 가수 에릭남이 영문으로 세계 어린이들을 위해 작성한 응원메시지를 들어보이고 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지난 2일 재단 본부에서 가수 에릭남과 함께 어린이날을 기념하며 ‘산돌초록우산어린이체(이하 어린이체)’를 무료 배포하고 어린이체로 꾸며진 시민 참여 공간을 오픈했다.

어린이체는 어린이재단이 창립 70주년을 맞는 2018년을 기념해 제작한 무료 폰트로 ‘쓸 때 마다 아동을 생각하자’는 취지로 제작됐다. 이 서체는 개인과 기업, 단체에서 상업 또는 비상업적 목적으로 사용 가능하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홈페이지(childfund.or.kr)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에릭남은 ‘어린이체 시즌2’ 프로젝트와 영문 무료 서체 개발에도 함께할 계획이며, 이 무료 폰트는 향후 세계 어린이 날을 맞아 공개될 예정이다. 

▲ 5월 2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어린이체 오픈식 참석자들의 모습. 두 번째 줄 왼쪽부터 서울시 도시재생정책과 강희은 과장,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 김용대 부장, 산돌커뮤니케이션 장현진 이사, 가수 에릭남,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국내부문 정원만 부회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임신혁 나눔사업본부장. 첫 번째 줄은 새문안어린이집 어린이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 5월 2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어린이체 오픈식 참석자들의 모습. 두 번째 줄 왼쪽부터 서울시 도시재생정책과 강희은 과장,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 김용대 부장, 산돌커뮤니케이션 장현진 이사, 가수 에릭남,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국내부문 정원만 부회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임신혁 나눔사업본부장. 첫 번째 줄은 새문안어린이집 어린이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 “어린이날은 1년 중 단 하루지만, 어린이체를 상용할 때마다 어린이날의 취지를 떠올려주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해당 폰트로 꾸며진 시민 참여 공간은 5월 한 달 동안 개방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