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무용수가 한자리에 '제3회 대한민국 장애인 국제무용제'
장애인 무용수가 한자리에 '제3회 대한민국 장애인 국제무용제'
  • 조권혁 기자
  • 승인 2018.07.18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1일~5일 아르코예술극장… 한국, 네덜란드, 스위스, 이탈리아, 영국 등 초청
'제3회 대한민국 장애인 국제무용제' 홍보포스터 ⓒ밀알복지재단
'제3회 대한민국 장애인 국제무용제' 홍보포스터 ⓒ밀알복지재단

장애인 무용가들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서울특별시와 문화체육관광부, 밀알복지재단 등이 후원한 ‘제3회 대한민국 장애인 국제무용제(이하 KIADA 2018)’가 다음달 1일~5일까지 서울 종로구 아르코예술극장 대극장에서 개최된다.

KIADA 2018은 각 나라의 대표 장애인 무용수들이 참가하는 무용 축제로, 고품격의 작품들을 만날 수 있다.

대회 참가국은 한국과 네덜란드, 스위스, 이탈리아, 영국 등 7개국이며, 총 14개의 초청작이 준비 돼 있다.

KIADA2018은 국내선정작과 해외초청작 부분으로 프로그램이 구성됐으며, 부대프로그램으로 한국 장애인 국제무용제 사진전, 무용수들과의 네트워킹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다.

개막일인 다음달 1일에는 이탈리아 무용단 ‘Associazione Culturale Nexus’의 지체장애인 안무가 Aristide Rontini가 'It Moves Me'라는 제목의 현대무용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한국의 장혜림 안무가와 청각장애인 무용수가 함께한 'Mark:34' 등을 통해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한편, 밀알복지재단은 장애인 문화예술에 관심 있는 사람들을 위해 제3회 대한민국장애인국제무용제 티켓을 오는 25일까지 무료로 배포한다. 무용제 관람 희망자는 밀알복지재단 국내사업부(070-8708-9611)로 연락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