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 장애인복지 이끌 6·13 장애인 당선인 "축하합니다"
지자체 장애인복지 이끌 6·13 장애인 당선인 "축하합니다"
  • 손자희 기자
  • 승인 2018.07.26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장애인 당선인 축하행사 열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참석자 단체사진<br>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참석자 단체사진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장애인 당선인 축하행사가 26일 AW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열렸다.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가 주최하고 한국지체장애인협회가 주관한 이날 행사는, 지난달 13일 전국동시지방선거를 통해 선출된 장애인 당선자들을 축하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이날 자리에는 한국지체장애인협회 김광환 회장, 한국장애인개발원 최경숙 원장, 한국뇌성마비복지회 최경자 회장, 한국교통장애인협회 김락환 회장,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홍순봉 회장 등이 참석해  지난 1일부터 업무에 들어간 장애인 당선자들을 축하했다. 

김광환 회장은 “의정활동을 통해 장애인의 목소리를 잘 전달해 장애인복지를 한층 더 앞당길 수 있는 여러분이 돼 주길 바란다."며 “앞으로 장애인복지를 선도해나가는데 이바지해달라.“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이어 “협회 역시 장애인의 경제적 안정과 사회적 참여, 자립을 도모하기 위해 모든 방법과 방안을 강구하고, 협회 내 정책위원회를 설치해 장애인의 정책개발과 제도개선에 앞장서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장애계 현안들에 대한 끊임없는 외침으로 장애인의 사회참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나타냈다.

경기도의회 최종현의원
경기도의회 최종현의원

당선자들, 앞으로 의정활동에 대한 의지 다져

장애인 당선자들 역시 정치활동을 통한 복지 발전에 노력을 약속했다.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의회 최종현 의원은 “의회에 들어와 보니 정책적으로 해야 할 일이 매우 많은 것을 알게 됐다."고 지난 한 달 간의 소감을 밝히며 "지금까지의 활동을 토대로 50만 경기도 장애인들에게 구석구석 복지가 닿아 경기도를 살기 좋은 곳으로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국내 최초 청각장애인 의원으로 당선된 더불어민주당 대전광역시의회 우승호 의원도 참석했다. 

우 의원은  "의회에 들어간 지 한 달 정도가 지났다. 보조기기를 활용해 의정활동에 보다 적극적으로 참여하려는 과정을 밟고 있다.”고 일상을 공유하며 "장애인 당사자지만 청년 비례대표로서, 청년의 목소리와 장애인의 의견을 모두 대변하고자 노력 할 것."이라고 계획했다. 

다만 의정활동 적응에는 불편이 있어, 이를 위한 개선도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뜻을 전했다. 

대전광역시의회 우승호 의원<br>
대전광역시의회 우승호 의원

우 의원은 “아직은 의회에서 청각장애에 대한 인식이 부족해 청각장애인을 위한 지원으로 '수어통역'만을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문자 통역과 더불어 무선 송수선장비 등 발전된 기술을 접목해 활용할 수 있는 부분이 많다."며 "기술적 부분과 장애인 인식개선에 대해 앞으로 노력하고자 한다.”고 의지를 다졌다.

특히 "장애에만 국한되지 않는 다양한 분야에 힘쓰는 의원이 되겠다."고 강조한 우 의원은 “여러 분야에 대해 다른 의원들과 함께 협조하고, 그 안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6·13 전국동시지방선거 장애인 당선인은 총 44명으로 집계됐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장애인 당선인 축하패 전달 모습<br>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장애인 당선인 축하패 전달 모습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장애인 당선인 축하행사장 경기,경남 당선자들<br>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장애인 당선인 축하행사장 경기,경남 당선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