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대격차 허무는 ‘어르신 스마트폰 도우미’ 봉사활동 개최
세대격차 허무는 ‘어르신 스마트폰 도우미’ 봉사활동 개최
  • 조권혁 기자
  • 승인 2018.08.16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인들의 스마트폰 사용법을 가르쳐 주는 봉사활동이 진행 중이다. ⓒ구립신내노인복지관
노인들의 스마트폰 사용법을 가르쳐 주는 봉사활동이 진행 중이다. ⓒ구립신내노인복지관

서울시 중랑구에 위치한 구립신내노인복지관이 ‘어르신 스마트폰 도우미’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봉사활동은 의미 있는 봉사활동을 실천하고자 하는 청소년들이 모여 복지관 이용 노인을 대상으로 스마트폰 사용법과 그동안 사용 중 생긴 궁금증을 해결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복지관은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노인과 청소년 사이에 소통할 기회를 마련함으로써 세대 간의 단절을 해소하고자 마련했다.”고 행사 개최 이유를 밝혔다.

복지관 이용 노인은 “평소 스마트폰을 잘 모르는데 누구한테 물어볼 수도 없고, 자식들도 귀찮아해 배울 곳이 없었는데 이번 행사를 통해 편하게 물어볼 수 있게 돼 너무 좋은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이런 프로그램이 지속해서 진행되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