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샵, 시각장애인 위해 모바일 동일 혜택 전화주문
GS샵, 시각장애인 위해 모바일 동일 혜택 전화주문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8.09.13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이하 한시련)와 GS샵은 시각장애인의 홈쇼핑 이용 편의성 증진과 모바일을 사용하기 어려운 불평등을 개선하고자 전용 콜센터를 통한 전화 주문에서도 모바일과 동일하게 상시 적용받는 서비스를 모든 시각장애인들에게 제공하기로 했다.

한시련에 따르면 모바일 홈쇼핑의 경우 시각장애인은 작은 글씨체와 이미지 파일로만 이뤄진 환경 탓에 상품의 자세한 정보 확인, 옵션 선택, 복잡한 결제 과정 등에서 주문을 포기하는 경우가 많다.

또한 어렵게 구매를 완료한 후에도 복잡한 업무 처리 절차 때문에 반품, 교환, A/S 등을 포기하는 경우도 발생하고 있다.

이에 따라 부득이하게 시각장애인은 주로 ARS나 상담원을 통해 주문해 비장애인에게 폭넓게 주어지는 모바일 홈쇼핑의 각종 할인 혜택을 적용받지 못하는 실정이다.

이에 GS샵은 이러한 시각장애인의 불평등을 개선하고, 합리적인 쇼핑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12일부터 시각장애인 전용 콜센터를 통해 전화주문에서도 모바일과 동일하게 상시 적용한다. 국내 대형 쇼핑몰 중 GS샵이 최초로 전화 주문 시에도 모바일과 동일한 혜택을 제공한다.

이를 위해 GS샵은 모든 상담원들에게 시각장애인 고객의 전화 주문 시 응대사항에 대해 교육을 이미 마쳤으며, 상담원들은 자세한 상품 설명과 시각장애인 고객의 욕구에 따른 상품 추천까지 응대할 계획이다.

시각장애인 고객으로 신청하기 위해서는 GS샵 콜센터(080-969-4545, 1899-4455, 1899-4500) 상담원의 안내에 따라 복지카드나 장애인증명서를 팩스로 보내면 수신 확인과 등록 처리를 진행한다. 관련 서류는 시각장애인 고객 등록에만 사용하고, 처리 즉시 폐기된다.

한시련 홍순봉 회장은 “시각장애인이 소비자로서의 권리를 누리도록 모든 모바일 홈쇼핑의 접근성이 반드시 지켜져야 하며 그 이전까지는 시각장애인 전용 콜센터를 통한 전화 주문으로 모바일과 동일한 혜택(적립, 할인, 사은품 등)을 적용받을 수 있어야 한다며 이번 GS샵의 정책이 그 확산의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