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장애인권익옹호기관, 장애인 권리 구제 위한 업무협약 체결
전라북도 장애인권익옹호기관, 장애인 권리 구제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조권혁 기자
  • 승인 2018.09.13 2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 장애인권익옹호기관이 김제 신세계병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12일 체결된 업무 협약은 피해 장애인의 권리구제를 위해 의료영역의 서비스를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함이다.

협약의 세부 내용으로는 ▲장애인 권리 구제활동 지원 상호협력 ▲장애인 학대 사례 발굴 및 예방 지원 ▲장애인 학대 응급사례 대응 및 의료서비스 제공 등이 담겼다.

장애인 권리 구제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한 전북 장애인권익옹호기관과 김제 신세계병원 ⓒ전라북도장애인권익옹호기관
장애인 권리 구제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한 전북 장애인권익옹호기관과 김제 신세계병원 ⓒ전라북도장애인권익옹호기관

김제 신세계병원 김한주 원장은 “이번 업무 협약이 전북 장애인 보호 체계에 있어 매우 중요한 계기가 될 것으로 본다.”며 “장애인 학대의 발견과 피해 장애인의 안전한 보호·치료를 위해 양 기관이 서로 협력해 신속한 대응과 체계적인 의료서비스 제공을 기대한다.”며 소감을 밝혔다.

한편, 전라북도 장애인권인옹호기관은 도내 14개 지역의 장애인 학대사례에 대응하고 있으며, 김제 신세계 병원은 △발달장애 △정신건강 △알코올 △노인 전문 병원이다.

장애인 학대 발견 시, 신고 접수는 전화 국번 없이 1644-8295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