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서대문·은평 직장부모 “육아휴직 알지만 이용은 24.8%”
마포·서대문·은평 직장부모 “육아휴직 알지만 이용은 24.8%”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8.09.20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은평직장맘지원센터, ‘서북권역 직장부모 일·생활 균형 실태조사’ 결과 발표

서울시 마포, 서대문, 은평구 서울 서북권에서 일하며 생활하고 있는 직장부모들의 삶은 어떨까.

서울시은평직장맘지원센터가 최근 서북권역에 살고 있거나 일하고 있는 직장맘·직장대디 8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실태조사에 따르면, 육아휴직에 대한 인지도는 98.4%에 달하나, 실상 이용 경험은 24.8%에 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임신 중 쉬운 업무 전환 요구(4.4%)와 유급수유시간(4.5%),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5.3%)등도 경험률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1~4인 규모 영세사업장일수록 육아휴직 경험이 낮았으며, 영세사업장 직장맘들 상당수가 모성보호 제도의 인지도가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서북권역 45%가 넘는 직장맘이 육아휴직 경험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고, 1인~4인 규모 영세 사업장 종사자 중 50%가 넘는 직장맘이 육아휴직 경험이 ‘전혀 없다’로 나타났다.

또한 서북권역 직장맘 상당수가 모성보호 제도를 이용할 수 있다는 사실을 인지하지 못하고 있었다.

서울시은평직장맘지원센터는 이와 같은 내용을 담은 ‘서울시 서북권역 일·생활 균형 실태조사’결과를 지난 19일 발표했다.

센터는 서북권(마포구, 서대문구, 은평구)에서 일하며 생활하고 있는 직장부모의 일·생활균형 실태를 객관적으로 파악하고, 필요한 지원책을 모색하기 위해 실태조사를 실시했다.

지난 5월 2일~지난달 29일까지 한국노동사회연구소에서 서울시 서북권역에 거주하거나 서북권역 소재 사업체에서 일하고 있는 직장맘 800명을 대상으로 면접 또는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설문의 주요 내용은 직장생활 고충, 가정생활 고충, 일·생활균형제도에 대한 인지도 및 활용도, 고충해소 지원기관에 대한 인지도와 활용도 등 10개 항목 55개 질문으로 이뤄졌다.

응답자 800명은 서울시 서북권역에서 살고 있는 사람이 400명, 서울시 서북권역에서 일하고 있으나 다른 지역에서 살고 있는 사람이 400명으로, 응답자 성별은 여성 50%, 남성 50%로 할당했다. 

응답자 평균 연령은 39.3세이고, 연령대는 30대(53.9%)와 40대(43.3%)에 집중적으로 분포됐다.

이와 관련해 서울시은평직장맘지원센터는 ‘서울시 서북권역 일·생활 균형 실태조사 연구’ 발표회를 20일 15시 서울혁신파크에서 개최한다.

발표회에는 한국노동사회연구소 윤정향 선임연구위원을 좌장으로 여성계, 노동계, 학계 전문가 및 지역 주민들이 참여해 발표 및 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며 이병도 시의원,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 관계자 등이 참석해 의견 수렴 및 일·생활균형 정책 방향에 대해 발언할 예정이다.

센터는 발표회에서 연구결과를 토대로 서북권역 직장맘들에게 생활지역 혹은 일터에서 공공기관으로의 접근성을 높일 수 있는 방향을 제시할 계획이다.

서북권역에서 여성 종사자의 52%가 마포구에서 일을 하고 있고, 9세 이하 자녀가 있는 여성은 은평구(34,900명)에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런 지역별 특성을 고려해 찾아가는 교육 및 상담, 지역별 유관단체와의 협력, 지역 밀착형 사업추진 등 접근성을 높일 수 있는 현장 중심의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홈페이지, SNS, 어플리케이션 등 온라인에서도 현재 진행하고 있는 채널과 그 밖의 다른 채널을 통해 서북권역 직장맘들의 의견을 수시로 들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아울러 현재 진행 중인 서북권역 사업체의 근무환경을 고려한 직장맘 권리강화 교육, 직장맘 문화복지사업, 직장맘 든든맵 제작 등에도 연구내용을 반영해 지속적으로 보완·발전시켜나갈 예정이다.

서북권 직장부모의 고충해결을 위해 제작 중인 ‘직장맘 든든맵’은 실물책자 제작·배포, 스마트서울맵(Smart Seoul Map) 앱 게시, 센터 홈페이지·SNS·유관단체 홈페이지·직장맘 커뮤니티 등에 게시할 예정이며, 추후 온라인에서 상시 확인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발표회에는 직장부모 뿐만 아니라 주제에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 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은평직장맘지원센터(epworkingmom.tistory.com)에서 확인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전화(02-308-1220)로 문의 하면 된다.

서울시 윤희천 여성정책담당관은 “직장맘지원센터는 여성들의 경력단절 예방을 위해 서울시가 최초로 도입한 사업.”이라며 “은평직장맘지원센터가 서북권역 직장맘의 일생활 균형과 모성보호를 위해 추진 중인 사업들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