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예술로 공동체 회복, 마을문화 플랫폼 ‘안녕, 마을사람’개소
문화 예술로 공동체 회복, 마을문화 플랫폼 ‘안녕, 마을사람’개소
  • 손자희 기자
  • 승인 2018.09.21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7일, 화곡 3동에 마을문화 플랫폼 공간 ‘안녕 마을사람’이 문을 열었다.

서울시가 주최하고 사단법인 굿위드어스가 주관하는 ‘안녕, 마을사람’은 마을공동체 회복과 문화예술 향유를 위해 영구임대 아파트 등 문화소외지역에 마을문화 플랫폼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본 플랫폼에서는 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 마을축제,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며, 이외에도 주민주도형 제안프로그램, 인문학특강, 사회적경제교육 등을 진행한다.

‘안녕, 마을사람’ 개소식에는 서울시 문장길 의원을 비롯해 강서구 윤유선 의원, 화곡3동 마을계획단, 주관 단체인 굿위드어스 임통일 이사장과 화곡동 마을주민들이 참석했다.

후원기관인 RBW 소속 밴드 ‘come now(컴나우)'와 화곡동의 문화예술 동아리 ‘현울림, 푸르미 하모니, 푸르미 오카리나’ 팀들이 축하공연을 진행했다.

문장길 서울시의원은 “동네사람들이 함께 모이는 사랑방 역할을 이 마을문화공간이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원을 아끼지않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