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아동도 함께' 통합놀이터 디자인 공모전 수상작 발표
'장애아동도 함께' 통합놀이터 디자인 공모전 수상작 발표
  • 조권혁 기자
  • 승인 2018.10.31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우수상에 선정된 강재현, 이동화 씨의 작품 '최우수상 금나와라 뚝딱!' ⓒ장애물없는생활환경시민연대
최우수상에 선정된 강재현, 이동화 씨의 작품 '최우수상 금나와라 뚝딱!' ⓒ장애물없는생활환경시민연대

'2018 통합놀이터 디자인 공모전‘의 최종 입상작이 발표됐다.

장애물없는생활환경시민연대와 통합놀이터만들기네트워크가 공동 주최한 공모전은 장애아동과 비장애아동이 함께 어울려 놀 수 있는 통합놀이터의 사회적 확산과 이해를 위해 지난 11일~19일까지 디자인부문과 공익광고부문으로 나눠 통합놀이터 디자인 공모전 개최했다.

응모작은 1차와 2차 발표심사에서 조경‧건축‧디자인‧어린이‧장애계 전문가 등이 심사를 진행, 각 부문 최우수상, 우수상, 가작, 입선 총 22작품이 결정됐다. 공익광고부문에서는 최우수상과 가작 없이 우수상과 입선작만 선정됐다.

‘디자인부문’ 최우수상은 ▲떡갈나무 마라톤(김혜민, 주원주) ▲금나와라 뚝딱!(강재현, 이동화) ▲동행(김가은, 정지우)이 공동 수상했다.

최우수상 수상자에게는 상장과 함께 삼성이 후원하고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지원하는 상금 100만 원이 주어진다.

장애물없는생활환경시민연대 관계자는 “아직은 다소 낯선 ‘통합놀이터’에 대한 관심이 우리 사회에 좀 더 넓고 깊게 자리잡기 위해서는 관련 전공 학생 및 관계자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교육 프로그램이 무엇보다 필요하다.”며 “장애와 비장애를 떠나 모든 어린이의 놀 권리에 대한 우리 사회의 인식과 가치의 제고도 요구된다.”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통합놀이터 디자인 공모전 시상식은 다음달 10일 오후 1시 서울 혜화동 혜화아트센터 2갤러리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수상작 전시는 다음달 9일~14일까지 계속된다.

입상작은 무장애연대 홈페이지(www.accessrights.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