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장애인고용공단, 중증 장애인 위한 새로운 일자리 발표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중증 장애인 위한 새로운 일자리 발표
  • 조권혁 기자
  • 승인 2018.11.23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증장애인의 새로운 일자리 발표를 위해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2018 중증장애인 고용모델 사업성과 공유회'를 개최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중증장애인의 새로운 일자리 발표를 위해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2018 중증장애인 고용모델 사업성과 공유회'를 개최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하 공단)이 ‘2018 중증 장애인 고용모델 사업성과 공유회’를 개최했다.

지난 22일 충남 아산에 위치한 국립특수교육원에서 진행된 사업성과 공유회는 발달장애인 일자리를 알리기 위해 추진됐다.

이날 사업 성과 공유회에서 공단은 중증 장애인을 위해 지역 내 장애인 복지관과 유관단체와 함께 ▲산후안마 전문가 ▲산림지원가 ▲에어컨 세척 전문가 ▲펫시터 ▲SW테스터 ▲신재생 에너지 지킴이 ▲자전거정비가 ▲티 마스터 등을 새롭게 소개했다.

공단은 이번 행사를 통해 ‘2018 장애 학생 진로·직업교육 담당자 및 유관기관 담당자 협의회’에 참여하는 전국 시·도 교육청 장학사, 전국 특수학교(급)교사, 장애인복지관 담당자에게 고용모델의 실제 적용과 확산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단 이계천 고용촉진 국장은 “앞으로도 공단은 신규 중증장애인 고용모델 개발에 앞장서고, 다양한 취업 유망 분야를 개척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