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트트랙 김아랑 선수, 사랑의달팽이에 1,000만 원 기부
쇼트트랙 김아랑 선수, 사랑의달팽이에 1,000만 원 기부
  • 최지희 기자
  • 승인 2019.01.04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의달팽이
ⓒ사랑의달팽이

사랑의달팽이는 지난 3일 쇼트트랙 김아랑(고양시청) 선수가 저소득층 청각장애어린이를 대상으로 후원금 1,000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사랑의달팽이는 후원금을 고도난청의 청각장애어린이의 인공달팽이관 수술비와 2년간 언어재활치료 지원비로 사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아랑 선수는 “운동선수로 지내며 올림픽에서 좋은 결과를 얻기까지 많은 분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더불어 사는 세상이 얼마나 중요한지 잘 알고 있다.”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곳에 더 많은 힘을 줄 수 있는 선수가 되고 싶다.”고 이야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