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상사, 광주장애인재활협회에 장애청년 재능키움 후원금 전달
인천상사, 광주장애인재활협회에 장애청년 재능키움 후원금 전달
  • 최지희 기자
  • 승인 2019.02.11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식회사 인천상사 김인천 대표(왼쪽 첫 번째)와 광주장애인재활협회 신종인 회장(오른쪽 두 번째)과 임직원이 기념촬영에 임하고 있다. ⓒ광주장애인재활협회
주식회사 인천상사 김인천 대표(왼쪽 첫 번째)와 광주장애인재활협회 신종인 회장(오른쪽 두 번째)과 임직원이 기념촬영에 임하고 있다. ⓒ광주장애인재활협회

광주장애인재활협회는 11일 주식회사 인천상사 본점에서 ‘장애청년 재능키움 프로젝트’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인천상사는 휴대전화 한 대를 판매할 때마다 1,000원씩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기부한 연간 모금액 가운데 1,000만 원을 광주장애인재활협회에 지정 기탁했다. 이에 광주장애인재활협회는 장애청년의 재능과 꿈을 키우는 데 사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광주장애인재활협회 신종인 협회장은 “매년 인천상사의 후원으로 지역 내 재능을 가진 장애청년의 꿈을 실현하는 데 큰 힘이 되고 있다.”고 말했으며, 인천상사 김인천 대표는 “앞으로도 꾸준히 나눔에 동참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이야기 했다.

한편 인천상사는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사회공헌 협약을 체결해 지난 2014년 2월부터 5년째 6,900여만 원에 달하는 성금을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