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하는 서울여행, 연남동 무장애지도 배포
함께 하는 서울여행, 연남동 무장애지도 배포
  • 백미란 기자
  • 승인 2019.03.12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 기업 모아스토리, 접근성 좋은 식당과 카페 편의시설들의 정보를 담은 지도 제작

지난 7일 사회적기업 모아스토리는 서울의 주요관광지 중 하나인 마포구 연남동의 무장애 지도를 공개했다.

모아스토리는 지난해 서울관광스타트업에 선정된 기업으로 장애인들이 이용할 수 있는 접근성 좋은 전국의 관광지들을 발굴하고 그 정보들을 영상콘텐츠와 무장애지도로 제작 배포하고 있다.

연남동 국내외 여행자들이 많이 찾는 곳이지만, 입구에 턱이 있거나 내부 공간이 충분치 않아 휠체어나 유아차를 타고 이용하기에는 어려운 곳들이 많다. 이에 모아스토리는 누구나 연남동을 이용할 수 있도록 휠체어 접근이 가능한 곳들에 대한 정보를 지도에 담았다.

휠체어 유아차로도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40개소를 발굴하고 상호, 업종, 연락차 등의 정보를 지도에 담았다.

이곳은 문턱이 없거나 경사로가 설치돼 있고 내부의 넓이도 적당해서 휠체어를 이용하는 장애인도 쉽게 이용할 수 있다. 유아차와 함께 한 가족, 짐이 많은 여행자들도 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모아스토리 강민기 대표는 "이번 무장애지도 제작을 통해 장애인들의 관광지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 실제 여행을 하는데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제작하였다."고 밝혔다.

제작된 무장애지도와 영상을 모아스토리 웹사이트와 유투브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있다.

한편 모아스토리는 올 한 해 동안 연남동 무장애지도를 시작으로 전국의 주요 관광지의 무장애 여행콘텐츠를 제작 배포할 예정이다.

ⓒ연남동무장애지도
ⓒ연남동무장애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