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이 책임지는 ‘서울시 사회서비스원’
공공이 책임지는 ‘서울시 사회서비스원’
  • 백미란 기자
  • 승인 2019.03.14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1일 ‘서울시 사회 서비스원’이 출범했습니다.

‘서울시 사회 서비스원’은

공공성 강화와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수많은 전문가와

이해 관계자 등 시민과 함께

선도적으로 추진한 사업입니다.

주진우 사회서비스원 원장은

‘공공이 책임지는 사회서비스 창출’을 비전으로 선포했습니다.

사회 서비스원의 주요 사업은

종합재가센터 설치와 운영, 국공립사회복지 시설 직접 운영

민간 서비스기관 지원과 서비스 품질 관리 등이 있습니다.

종합재가센터에서는 장기요양, 노인 돌봄 장애인 활동 등

각종 지역 사회의 돌봄 서비스를 통합 연계해

제공하는 시설로

앞으로 전 자치구로 확대해 나갈 계획입니다.

또한 보육 분야에서는 2020년부터 신축하는

국공립어린이집을 대상으로 연차별 5개씩 직접 운영하게 됩니다.

 

박원순 서울 시장

결국은 국가가 해야 할 일을 해야 하므로

공공성을 확대하는 것은 의문의 여지가 없고

민간에서 해왔던 역할과 헌신에 대해서도 공유하면서

함께 발전해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앞으로 종사자 직접 고용과 서비스를 통해

일자리 질과 서비스를 개선하고

공공과 민간이 함께

발전 전략을 마련하기를 바랍니다.

복지 TV 뉴스 백미란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