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농협조합장 취임식에서 조합원복지정책 밝혀
순천농협조합장 취임식에서 조합원복지정책 밝혀
  • 권혜영 기자 복지TV 전남
  • 승인 2019.03.20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3일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에서 강성채 순천농협 조합장이 단독으로 출마해 무투표로 당선되며 최초 재선 조합장이 됐습니다.

순천농협은 지난해 별량농협과 통합해 전국에서 가장 규모가 큰 농협으로 탄생했고 지금은 조합원 1만 8천여명, 자산규모 1조 8천억원으로 튼튼히 자리매김하는 농협으로 성장했습니다.

강성채 조합장은 농촌의 고령화, 다문화 등 다양한 사회적 문제에 대한 전문적인 대처를 위해 '조합원권익지원센터'를 운영하고 전문 분야 무료 상담을 지원하는 등 조합원의 생활복지에 앞장설 예정입니다.

 

인터뷰-강성채 순천농협 조합장

여기 있는 우리는 모두 순천 농협 조합원이고 임직원들입니다. 4년을 4년 답게 쓰겠습니다. 주인이자 고객인 농민조합원들의 행복을 위해 존재한다고 생각하며 일상과 삶 자체를 농협과 오롯이 함께할 때 우리는 모두 더불어 행복해질 것입니다.

 

발품에서 손품으로 변화하는 소비혁명을 이끌고 있는 모바일 쇼핑 사업 등 경제유통의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농산물 유통혁신에 기여하고 있는 순천농협은 농업의 새로운 가치를 창조해내며 생산자와 소비자 모두에게 신뢰받은 농협구현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순천시민과 조합원의 풍요로운 생활, 행복한 삶을 위해 노력하는 순천농협이 순천시민의 동반자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해봅니다.

복지TV 뉴스, 권혜영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