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수어통역 등 재난방송 매뉴얼 개선 추진
방통위, 수어통역 등 재난방송 매뉴얼 개선 추진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9.04.11 0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방송과 관련해 수어통역 등 관련 매뉴얼 개선이 추진된다.

방송통신위원회는 지난 10일 정부과천청사에서 재난방송 주관 방송사인 KBS를 비롯한 지상파 3사의 재난방송 관계자를 소집, 이번 강원 지역 산불 관련 재난방송 과정에서 드러난 문제점을 논의하고 조속한 시일 내에 관련 매뉴얼과 시스템 전반에 대한 개선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산불 재난방송과 관련한 주관방송사의 역할과 책임 ▲재난방송 과정에 있어서 피해·구조 정보보다 화재 중계에 치중해 이미 산불이 진화된 상황에서 전일 불타는 장면을 반복 방영해 진화 상황에 대한 국민의 혼선을 초래한 점 ▲수화통역과 외국인에 대한 정보제공이 미흡한 점 등을 집중적으로 논의한다.

방통위는 “앞으로 주요 재난방송 의무사업자와 함께 재난방송 전반에 대한 개선방안을 마련하여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