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4회 대한민국 보조공학기기 박람회 개최
제14회 대한민국 보조공학기기 박람회 개최
  • 백미란 기자
  • 승인 2019.04.23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22일~23일 서울 양재동 aT센터 진행
슬로건 ‘사람을 위한 따뜻한 기술, 보조공학으로 넓혀갑니다.’
이재갑 고용노동부장관(오른쪽에서 세번째), 조종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오른쪽에서 다섯번째) 등 주요참석자들이 제14회 대한민국 보조공학기기 박람회 개막을 알리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고용노동부가 주최하고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주관하는 ‘2019년 제14회 대한민국 보조공학기기 박람회’가 막이 올랐다. 

박람회는 23일까지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진행한다.  

보조공학기기는 장애로 인한 신체기능 저하 또는 상실로 어려움을 겪는 장애인의 안정적인 직업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개발된 기기로서, 매년 약 115억 규모로 연간 7천여 명의 장애인에게 지원하고 있다.

이번 박람회에는 국내외 74개 보조공학기기 업체가 참가해 최신기기 및 신기술을 소개하고, 전시, 공연, 체험 등 보조공학기기를 활용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행사는 ‘사람을 위한 따뜻한 기술, 보조공학으로 넓혀갑니다.’라는 주제로 일반 보조공학기기 전시관, 차량용 보조공학기기 전시관, 장애인식 개선, 직업훈련관, 취업지원관 등 총 176개 부스로 꾸며진다.

특히 이번 박람회에서는 4차 산업과 관련된 보조공학기기가 소개된다. 

장애인 바리스타를 위한 POS시스템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는 이재갑 고용노동부장관

모바일기기와 연동이 가능한 시각장애인용 점자 스마트 시계, 손가락만으로 마우스 포인터 조작이 가능한 골무마우스, 청각·언어장애 운전원이 승객과 소통할 수 있는 음성인식 문자 변환기, 한손 기능만으로 조향 및 제동․구동 조작이 가능한 전자식 차량용 컨트롤, 수동 휠체어에서 전동 휠체어로 전환 가능한 휠체어 전동보조장치 등도 살펴볼 수 있다. 

이재갑 고용노동부장관은 축사를 통해 “장애인 누구나 일할 수 있는 사회, 장애인을 고용한 기업이 성공하는 사회를 만들고자 한다.”고 하면서, “사회적 가치 실현 사업에 재정 투자를 늘린다는 정부혁신 추진 전략에 따라 ‘22년까지 1만 2천점의 보조공학기기를 확대 지원하고,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한 서비스 허브를 설치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번 박람회가 일반국민들도 최첨단 보조공학기기를 체험해 보고 직업인으로서의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