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장애인재단, 발달장애어린이와 함께하는 베이킹 파티
한국장애인재단, 발달장애어린이와 함께하는 베이킹 파티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9.05.08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날 맞아 D-1과 ‘그대로 괜찮은 쿠키’ 만들어
ⓒ한국장애인재단
ⓒ한국장애인재단

한국장애인재단과 D-1이 지난 4일 오전, 서울 종로에 위치한 제과학원에서 발달장애 어린이와 함께하는 ‘그대로 괜찮은 쿠키 베이킹 파티’를 진행했다.
 
D-1은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캠페인’이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사회문제를 조명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공익캠페인을 실시하는 광고 스타트업이다.

이날 행사는 발달장애 어린이가 직접 ‘다양성’을 상징하는 서로 다른 모양의 ‘그대로 괜찮은 쿠키’를 만들어 선물하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그대로 괜찮은 쿠키는 모양이 서로 다른 사람 모양의 쿠키로 생김새는 달라도 똑같이 맛있는 쿠키처럼 우리도 각자의 모습대로 괜찮은 사람들이라는 의미를 전달한다.

이날 프로그램은 발달장애어린이들이 가족에게 직접 쿠키를 만들고 선물하며 나눔의 주체가 됐다.

아이들과 함께 프로그램에 참여한 봉사자들은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그대로 괜찮은 쿠키를 구매했던 구매자들로 구성돼 뜻 깊은 행사가 됐다.
 
자원봉사자 이성은 씨는 “장애인을 돕고 싶은 마음으로 쿠키를 구매했고 후원이 어떻게 전달되는지 궁금해 행사에 참여했다. 발달장애 아이들이 누군가를 위해 쿠키를 만들고 선물한다고 하니 더욱 뜻 깊은 시간이 된 것 같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국장애인재단
ⓒ한국장애인재단